평화바닥
<포스코와 한국가스공사는 미얀마 군부와의 관계를 단절하라> 서명 캠페...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시국선언 참여 요청
[공동성명] 미얀마 군부의 시민학살 규탄 및 한국 정부와 국회의 조속...
미얀마(버마) 시민들을 응원하는 인증샷 캠페인에 함께해 주세요!
평화도서관 나무에서 고른 올해의 평화책 45종
[이라크와 중동의 평화]
[평화공부ㆍ평화교육]
[평화군축ㆍ평화행동]
[평화연구 군사주의대응]
[버마 어린이교육 지원]
[평화도서관 만들기]
[자료실]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잊지 않겠습니다'를 읽고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세월호를 기록하다'를 읽고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세월호가 우리에게 묻다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가까스로 인간이고자 하는 12개의 이야...

알림 NOTICE


1
 434   22   1
  View Articles

Name  
   평화바닥 
File #1  
   2021_0329_eqaulityact_declaration_re_1024x1024.jpg (122.2 KB)   Download : 0
Subject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시국선언 참여 요청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시국선언 참여요청]
차별금지법은 생존의 요구다


1.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시국회의>에서 시국선언에 동의하는 모든 분들의 연명을 기다립니다.  
국회가 더이상 차별금지법 제정을 나중으로 미루지 못하도록 함께해주세요.
■ 연명 마감 : ~4월 6일(화) 자정 마감
■ 연명 신청 : bit.ly/siguksunun

2. 4월 8일(목) 발표를 위해 신문광고비용 모금을 진행합니다.
우리의 목소리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모금에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립니다.
■ 신문광고 참여 : 우리은행 1005-203-693891 차별금지법제정연대

함께해 주세요~!

----
[시국선언] 차별금지법은 생존의 요구다

세상을 떠난 누군가의 부고가 전해질 때마다 우리는 친구의 안부를 확인한다. 나는 살아있음을, 우리는 살아갈 것임을 타전한다. 살아 숨쉬고 있음을 세상에 증명해야 하는, 우리의 삶이 우리의 시국이다.

벗을 잃은 아픔으로 우리가 숨죽일수록 이 세계는 우리를 지울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외친다. 차별금지법 제정하라.

우리는 찬반 투표의 대상으로나 세상에 등장했다. 우리의 존엄은 짓밟혔고 모두가 누려 마땅한 권리는 허락되지 않았다. 한국사회의 차별과 혐오가 심각하다는 점은, 코로나19와 함께 더욱 선명하게 드러났다. 어쩌면 우리 모두 알고 있었다. 직장에서, 학교에서, 각종 시설에서, 차별 한 번 안 당해본 사람이 있을까. 그러나 우리는 침묵을 강요당했다. 조금이라도 항의하면 손가락질 당하기 일쑤였다. 사회는 우리를 침묵에 가두고 차별은 없다는 듯 굴었다. 그러나 차별은 한 번도 멈춘 적 없다. 차별은 이 세계가 굴러가는 방식 그 자체다. 차별금지법 제정에 ‘사회적 합의’가 필요하다는 말은 차별에 대한 합의를 승인하겠다는 말과 다를 바 없다. 차별은 저절로 사라지지 않는다.

차별금지법은 생존의 요구다. 우리를 숨 쉬게 하는 법이다. 우리는 용기 내지 않아도 살아낼 수 있는 삶을 원한다. 용기는, 저마다의 꿈을 위해 도전할 때 쓰고 싶다. 존재 자체에 용기를 요구하지 마라. 차별금지법은 자유가 시작되는 자리다. 우리가 고유한 존재로 존중받는 자리, 동료시민으로 함께 서는 연대의 자리다. 차별금지법은 평등의 발판이다. 나로 살기 위해, 너를 지키기 위해, 우리는 대항할 권리를 원한다.

‘나중에’ 하겠다는 정부여당에 고한다. 당신들은 ‘지금’을 독점할 권한이 없다. 정의와 진보를 말하면서 혐오에 타협하거나 굴복하는 정치는 이제 지겹다. 국회의 담장 안에 숨어 ‘차별은 나쁘지만 차별금지법은 나중에’라고 변명하는 이들에게 ‘지금’을 내어주지 않을 것이다.

촛불의 화려한 껍데기만 가져간 이들에게 말한다. 지금 찬란하게 빛나는 것은 우리의 ‘지금’이다. 우리는 당신들이 만드는 세계에 입장권을 따내려고 구걸하지 않는다. 우리는 당신들이 ‘지금 하지 않겠다’는 말로 세우는 벽을 부수고 세계를 확장할 것이다. 우리와 함께, 들숨에 평등을 느끼고 날숨에 혐오를 날려보낼 세계를 건설할 것이다.

우리는 다짐한다. 조용히 숨 죽인다면 우리의 ‘지금’은 영원히 나중으로 밀려날 것이다. 우리는 더욱 소란스럽게 외칠 것이다. 우리는 누군가를 지우는 세상에서 나도 언제든 지워질 수 있음을 잊지 않겠다. 우리도 지워왔을지 모를 소중한 존재들을 더 너르고 단단하게 연결할 것이다. 차별에 맞설 권리와 책임이 우리 모두에게 있다.

우리는 요구한다. 국회는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지금 당장 제정하라.

우리는 한국사회의 모든 구성원들에게 호소한다. 평등을 위해 지금 나서야 한다. 차별과 혐오 없는 민주주의 사회를 우리가 만들어야 한다. 우리는 더 깊이 숨 쉬고, 더 멀리 나아갈 권리가 있다.

2021년 4월 8일 (발표 예정)




no
subject
name
date
hit
*
:::
  >>온라인-휴대폰에서 회원/후원회원 가입하기

평화바닥
2017/05/11 3816 224
:::
  메일링리스트를 통해 소식받으실 수 있습니다

평화바닥
2007/02/16 9634 1202
:::
  회원/후원회원으로 함께해 주세요

평화바닥
2007/04/07 9580 1282
431
  <포스코와 한국가스공사는 미얀마 군부와의 관계를 단절하라> 서명 캠페인

평화바닥
2021/04/09 452 0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시국선언 참여 요청

평화바닥
2021/03/30 123 2
429
  [공동성명] 미얀마 군부의 시민학살 규탄 및 한국 정부와 국회의 조속한 조치 촉구 한국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

평화바닥
2021/03/14 206 2
428
  미얀마(버마) 시민들을 응원하는 인증샷 캠페인에 함께해 주세요!

평화바닥
2021/02/08 504 11
427
  평화도서관 나무에서 고른 올해의 평화책 45종

평화바닥
2020/12/30 901 32
426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을 위한 국회 청원

평화바닥
2020/10/23 1505 37
425
  <강정평화센터 새로 짓기> 텀블벅 프로젝트

평화바닥
2020/08/24 1649 40
424
  한국전쟁을 끝내기 위한 '한반도 평화선언' 세계 1억명 서명운동

평화바닥
2020/07/29 1622 47
423
  평화의 질문을 던지는 미술을 만나보는 '평화미술' 시작합니다 (7~12월)

평화바닥
2020/06/29 1599 52
422
  난민영화제와 소수자 난민 지원에 함께해요~

평화바닥
2020/05/30 1889 62
421
  [국제서명캠페인] 군비 대신 보건 의료에 투자하라

평화바닥
2020/04/22 1793 69
420
  세월호 참사 6주기 추모의달 공동행동

평화바닥
2020/04/07 1322 83
419
  314 기후위기 비상행동 온라인 행동에 함께해요~

평화바닥
2020/03/09 1248 88
418
  평화바닥 2020년 총회 합니다~(4/10)[재공지] [1]

평화바닥
2020/02/17 1276 75
417
  미국의 이란에 대한 전쟁행위 규탄·파병 반대 평화행동(1/18)

평화바닥
2020/01/29 1093 62
416
  '평화도서관 나무'가 고른 2019 올해의 평화책 45권

평화바닥
2020/01/04 1271 93
415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 평등행진에 함께해요 (10/19)

평화바닥
2019/10/12 1942 109
1 [2][3][4][5][6][7][8][9][10]..[22]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tyx
평화바닥 | 서울시 마포구 망원동 423-2 망원동새마을금고 5층(월드컵로25길55) | 찾아오는 길
070-7723-0320 | peace-ground@hanmail.net | http://peaceground.org | 회원가입
후원계좌 | 국민 527801-01-109307 염창근(평화바닥)ㆍ우리 526-227273-02-101 염창근ㆍ농협 079-12-711224 조선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