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바닥
'평화도서관 나무'가 고른 2017 올해의 평화책 45권
평화음악 송년회 - 다시 듣고 싶은 평화음악
트럼프 방한 즈음 시민평화행동 Peace Sunday (11/05)
11월의 '월간 평화음악' - 노래가 필요할 때
제7회 마포동네책축제가 열립니다~ (10/28)
[이라크와 중동의 평화]
[평화공부ㆍ평화교육]
[평화군축ㆍ평화행동]
[평화연구 군사주의대응]
[버마 어린이교육 지원]
[평화도서관 만들기]
[자료실]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잊지 않겠습니다'를 읽고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세월호를 기록하다'를 읽고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세월호가 우리에게 묻다
[세월호 기억하기 도서] 가까스로 인간이고자 하는 12개의 이야...

자유게시판 Free Board


0
 857   43   1
  View Articles

Name  
   혀부마 
Subject  
   도무지 이해가 안가는걸로 화내는 상...

                                                                                안녕하세요

20대 직장인이에요.

현재 5년차구요

저는 제 상사와 자주 트러블이 나서 고민글을 쓰게되었어요.

처음엔 제가 다른 부서로 들어왔구요

1년간 다른부서 상사께 잘 배웠습니다.

그러다 다른상사와 많이 친해져서 1년뒤에

부서를 옮겼어요. 그 상사께서 저한테 와달라고 하셨거든요..

근데 워낙에 화를 잘내기로 유명한 상사였어서

부서옮길때 굉장히 고민을 많이 하고 다짐도 하고 들어갔습니다.

'나는 친하니까 괜찮을거야! 잘버텨보자' 라는 마음가짐을 굳게먹고 들어가서 현재까지 4년째입니다.

처음엔 잘 버텼어요.

물론 4년간 역시나 화도 많이 내셨구요.

근데 점점 갈수록 저도 미칠정도여서 반박을 시작하다보니 어느새 저도 막 대들고있고

제가 너무 버르장머리가 없어졌습니다ㅠㅠ.



예를들자면 일단 일하는 방식을 가르쳐주시면 저는 가르쳐주신대로 하는데,

다시 다른방식으로 바꿔요.

그럼 저한테 '여태는 이렇게했지만 이제 이렇게하자' 라고 말씀하시면 되는건데

'왜 이렇게해?!! 저렇게해야지!!!! 아 답답해진짜 왜그러냐?!'

이런식으로 화를 굉장히 내세요.

그럼 저는 '이렇게 하라고 하셨잖아요;;'  이말밖에 안나와요

그럼 상사는 저의 그런태도에 더 화가나는거구요.

그래서 그다음부터는 그냥 네네만 해봤습니다.

그래도 계속 혼자  '아오 답답해 왜그러냐 일을 잘못배웠어 아짜증나 니가다해. 앞으로는 너한테 잘해주지않을거야'

이런식으로 끝없이 타박합니다.  

듣다듣다 화가나서 저도 결국엔 '시키신대로 한건데 왜그러세요 그만하세요'  이런식의 말이 나와서 또 한바탕 하게되구요..

근데 이런 다툼만 빼면 서로 친남매처럼 너무 친하고 서로 생각하는 마음이 크거든요.  사랑 이런건 아니구요.

그치만 결국 저런 문제때문에 짤렸습니다.

보통 이런 상사 두신분들 있으신가요??

어떻게 대처하는지 너무너무 배우고싶습니다.

왜냐면, 이번에 짤려서 우울한채로 이직준비를 하고있는데

또 연락이 오셨어요.

'쉬면서 니가 뭐가문젠지 생각해보고 연락줘'

근데 저는 바보같이 또 옛정에 이끌려서 고민중입니다.

다른사람같으면 냉정하게 딱잘라서 이직해버리겠죠..?

저는 그러질 못해요 ㅠㅠ 다른데 낯선곳 가서 다시 새로 시작하기도 두렵구요..

솔직히 4년간 든 정 무시못하구  

저랑 잘맞는 직장이여서 재미붙이고 열심히 일했거든요..



4년간 이야기 다 쓰자면 너무 길어질거같아서 예를 한가지만 들긴했지만 이렇게 그냥 대화로 충분히 넘길수있는일에 극도로 화내는 상사와 함께 일하는분들의 대처방법좀 배우고싶습니다 알려주세요ㅠㅠ                                                                        

써니넷


        

최고의정력제


        

용산오피


        




no
subject
name
date
hit
*
857
  고용노동부에 신고가능한가요?

혀부마
2018/01/06 14 2
856
  한반도 전쟁 종식 평화협정 ...

혀부마
2018/01/06 14 2

  도무지 이해가 안가는걸로 화내는 상...

혀부마
2018/01/06 12 2
854
  [SFP] 『히스테리 연구』 출간 120주년 기념 콜로키움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9/12)

서울정신분석포럼SFP
2015/09/07 1474 109
853
  [마포FM] 생생한 마을 이야기를 전할 방송활동가를 찾습니다~

마포fm
2014/07/09 3416 216
852
  [서울시 마포구] 여러분의 상큼발랄 마을상상 아이디어를 공모합니다^^

마포fm
2014/05/14 2037 187
851
  [3/18저녁 7:30]“행동하는 예수” 행동하지 않는 믿음은 죽은 것이다.

문화생각사람
2014/02/24 1231 145
850
  종교인의 현실 참여

장동만
2014/01/07 988 168
849
  [10월 국제토론모임]이집트 혁명과 쟁점

2013/10/11 1122 163
848
  [인권연대] 인권연대와 함께 할 상근활동가를 공개채용합니다~

인권연대
2013/08/22 1154 150
847
  [인권연대] 101차 수요대화모임(8.28) - 박인규(프레시안 협동조항 이사장)

인권연대
2013/08/21 1156 134
846
  [인권연대] ◈ 20기 자원활동가 모집 공고!! ◈

인권연대
2013/06/14 1102 141
845
  [인권연대] 11기 청년 인권학교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인권연대
2013/06/05 968 135
844
  2013년도 남원귀농귀촌학교 교육생 모집공고

인드라망
2013/05/09 1231 162
843
  [인권연대] 역사기획강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인권연대
2013/05/02 1071 151
842
  [인권연대] 97차 수요대화모임에 초대합니다.

인권연대
2013/02/21 1298 212
841
  [인권연대] 3기 청년 칼럼니스트를 모집합니다.

인권연대
2013/02/20 1241 153
840
  안녕하세요

장진훈
2013/02/19 1226 185
839
  인드라망생명공동체 2013년 교육강좌(불교대학, 불교귀농학교, 협동조합학교)

인드라망
2013/02/18 1059 166
838
  [인권연대] 제 10기 청년인권학교 <인권을 배우자, 그리고 행복해지자!>

인권연대
2013/01/23 1001 177
1 [2][3][4][5][6][7][8][9][10]..[43]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tyx
평화바닥 | 서울시 마포구 망원동 423-2 망원동새마을금고 5층(월드컵로25길55) | 찾아오는 길
070-7723-0320 | peace-ground@hanmail.net | http://peaceground.org | 회원가입
후원계좌 | 국민 527801-01-109307 염창근(평화바닥)ㆍ우리 526-227273-02-101 염창근ㆍ농협 079-12-711224 조선주